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실감콘텐츠 스타트업 사업화 지원 강화

2020 전남 VR/AR 실감콘텐츠 분야 스타트업 해커톤 대회 성공 개최
VR/AR 실감콘텐츠 창업자 사업화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와이그램 전유혁 대표, 최고의 스타트업 위너로 선정

2020-10-16 08:59 출처: 스페이스점프

2020 전남 VR/AR 실감콘텐츠 분야 스타트업 해커톤 대회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0월 16일 --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2020년 10월 13일부터 14일까지 전남 여수시에 있는 라마다호텔에서 자체 발굴한 VR/AR 실감콘텐츠 분야 초기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2020 전남VR·AR제작거점센터 벤처창업·스타트업 Growth-Project 해커톤’ 대회를 성공리에 개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행사는 국내 실감콘텐츠 분야 전문가, 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 등 7명의 투자자와 전문가들이 직접 멘토와 심사위원으로 참여했으며 VR, AR 등 실감콘텐츠 분야의 스타트업 17개팀의 치열한 경연이 펼쳐졌다.

이 해커톤 대회에서 최고의 영예는 와이그램의 전유혁 대표가 차지했으며 최우수상에 아이더스 이병찬 대표 그리고 우수상에 상단스튜디오 김단 대표와 엘페 이성오 대표가 선정되었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스타트업들은 VR/AR 및 사업화 분야 전문가들을 통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 참가한 17개 기업이며 앞으로 비즈니스 모델 구축과 다양한 기술 전문가들의 사업화 지원을 통해 신규 실감콘텐츠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인터렉티브 센싱 기술을 이용해 혼합현실(MR) 체험 공간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는 와이그램 전유혁 대표는 “해커톤 대회에서 대상을 받게 되어 큰 영광이다. 전문가들의 조언을 통해 단순한 아이템이 아닌 좋은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할 수 있게 되었고 앞으로도 전문가들의 조언을 받아 혼합현실 공간을 통해 아이들에게 더욱 즐겁고 유익한 실감콘텐츠가 탄생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준근 원장은 “전남이라는 지역적 한계가 분명 있지만, 앞으로 전남에서 탄생한 실감콘텐츠 스타트업들이 지역의 로컬 콘텐츠를 활용해 좋은 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도록 물적 지원과 네트워크를 계속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스페이스점프 개요

스페이스점프는 창의적 아이디어를 가진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해 글로벌 스타트업으로 육성하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다. 2017년 2월 서울 서초구 양재동 코워킹 스페이스에 자리를 잡고 많은 스타트업을 보육했다. 스페이스점프는 스타트업의 빠른 성장과 해외 진출을 위해 전문적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과 각계 전문가를 확보하고 있으며 국내 혁신센터, 대학, 협회, 테크노파크 등 창업보육센터들과 유대 관계를 맺고 스타트업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여명의 엔젤투자자, 10여개의 벤처캐피탈(VC), 미국과 중국의 여러 액셀러레이터와 돈독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스타트업의 자금 투자와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고 있다.

웹사이트: http://spacejump.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